Ask @voylagaan:

다니엘무대중 젤라간님 취향 헤어스타일은 어느무대였나요?

저는 아무래두 반깐이 좋아요! 전에는 완깐도 조아서 포마드 좀 해달라구 울었지만.... 이제 완깐 안해줘도 돼요 반깐이 가장 좋아요 히히 이마가 좁다보니 머리 위쪽 볼륨을 살려주는게 이쁜거 같구 반깐 했을 때 젤 갠쥐나구 단점 커버도 잘 되는 것 같다는 것이 저의 생각입니다. 그래서 어지간한 반깐 머리 무대는 다 좋구 (그래서 최근 무대들이 대부분 반깐이라 조아요) 작년 LA 케이콘의 금발 오른쪽 가르마 반깐 머리랑, 12월 부산 팬콘 특히 이뻤던 것 같아요.

View more

라간님~~ 저는 다니엘이 이것저것 팬들이 궁금한 것들 혹은 자기가 좋아하는 것들을 자주 말해 준다고 생각하는데 다녤에 대해서 궁금한 게 아직 있을까요?

음, 질문이 모호하네요 ㅋㅋㅋ 다니엘이 자주 답변해주기는 하죠 신기할 만큼요. 그치만 팬들이랑 질답 나눌 기회가 아무리 잦아도 어떻게 사람에 대해 궁금한 걸 완전히 해소할 수 있겠어요. 저만 해도 아직 궁금한 것들이 많아요. 답을 알 수 있으면 좋겠다고 생각하는 것들도 있구, 그냥 모르고 싶은 것들도 있구 ㅋㅋ

View more

라간님 안뇽하세요:) 저눈 라간님을 정말 조와했던 구독자에요. 와나완과 다녤에 대한 감정이 많이 사그라들어서 라간님 구독하는 계정두 안 들어간지 꽤 됐네요(다니엘은 멀리에서 항상 응원하구 잇지만ㅎㅎ) 그래두 트이터는 계속 하는데 라간님 생각이 많이나요! 덕질뿐만 아니라 어떤 주제로도 라간님이 올려주시는 글을 정말 조아했어요. 다정하고 재밋고 현명하기도 해서! ㅎㅎ 옆에서 얘기를 들려주것같던 라간님 트윗이 문득 그리워서 와봣어요>_<직접 만난건 아니어두 전 라간님을 만나서 너무너무 좋았어요. 히히 종종 찾아오고싶네요. 조은밤 되세요!

안녕하세요 익명님! 요즘 우리 사이 약간... 거리감이 생긴거군요? ㅜㅜㅋㅋ 괜찮아요, 그럴 수 있죠. 그래도 다니엘 계속 응원해주신다니 기뻐요. 다니엘 열찌미 하구이쯔니깐!!! 이렇게 제 생각도 해주신것두 무지 고맙구 감동이예요. 요즘 라간 계정에서는 다니엘 얘기 말고 다른 얘기는 잘 안하고 있지만 한때 별얘기 다 하던ㅋㅋㅋ라간을 추억해주셔서 고맙습니다 흑흑... 저가 딱히 다른 팬들하고 공유할만한 뭔가를 만드는 사람도 아니고 연성러도 아니고 그냥 꼴리는대로 트잇만 하던 소비덕질인간인데 말에요. 쑥스... 또 놀러와용! 익명님의 근황 이야기도 좋아요. 궁금할 것 같아요 :) 좋은 하루 되세요!

View more

다니엘 연기하는거 상상가시나요? 타가수뮤비 그걸연기라기엔빈약하고 아이돌들2차로 연기준비많이하던데 궁금하기도하고그렇네요

연기요. 주가가 워낙 높으니 맘만 먹으면 못 할 것도 아니라서 상상하는 건 그리 어렵지 않네요. 풋풋하게나마--; 해본적 있기도 하구. 뭐 본인도 이것저것 해보고 싶어하는 것 같으니 연기 할 수도 있겠거니 싶어요. 저야 다니엘이 무대 아티스트쪽으로 자리잡고 굳혀가는게 좋겠다고 생각하지만 연기 노선 절대 안 탈것 같은 아이돌들도 한 두 번씩은 다들 해보니까요?

View more

라간님 저는 팬픽 읽을 때마다 그 안에서의 이미지나 분위기에 알맞은 각각 인물의 사진을 같이 보는 걸 자주 하는데요! 모러벤에서의 다니엘과 칭구들은 어떤 사진을 봐야 연상 가능하고 더 재밌게 볼 수 있는지 라간님의 생각이 궁금합니다!

저도 이미지를 상상하며 보는 것 좋아해요. 그래서 푹 빠져있는 글 있으면 사진 보다가 불쑥불쑥 '엇! 이거 모러벤의 하치코다!!!' 같은 자동반사 반응을 하게 되구 ㅋㅋ 모러벤 등장인물들을 연상시키는 사진들은 저도 종종 올리구 작가님인 시치 님도 많이 올리셨던 거 같아요 제가 알티해 드릴게용 :)

View more

헉 라간님 모러벤 보시죠! 저 진짜 칸나랑 하치코 넘 사랑해서 맨날 울어요ㅠㅠ 모러벤 글 내용이나 분위기 너무 좋아서 그런 픽에 녤년 등장한다는게 넘 조아용ㅋㅋ 다른 캐릭터도 다들 너무 사랑스럽더라구요 저 말고도 칸나치코 사랑하시는 분 계시다니 기부니 너무너무 좋아용...💜

꺆!!!! 모러벤의 칸치코 1등 팬 바로 라간이라구요 ( ˘ᵕ˘ ) 으쓱으쓱 정말 넘 재밌지 않나요... 세상에 모러벤과 칸치코가 있어서 살아갈 용기를 더 얻게 되엇습니다 흑흑 익묭깅 저랑 같이 모러벤 완결 날 때까지 보능고야 ^ ^

View more

라간님 특별히좋아하는 강이랑 황 홈마(사진)있으신가요?

저 특별히 좋아한다고까지 할 만한 홈마님은 아니지만 요즘 프리즘님 사진 좀 좋아요. 보정이 약간 취향이예요. 젤리님도 깔끔해서 좋구. 전신 위주로 찍어주셔서 퓨어리즌님도 좋구... 강황 같이 찍는 아트씬필름두 지난 번에 전시회갔다가 너무 좋게 봤었구요. 황 개인 홈은 좀 규모 있는 홈마분들은 다 잘 찍으시는 것 같아요. 구분 없이 닥저장 하기 때문에 딱히 어느 한 군데가 더 좋다 하는 그런 취향은 없어요.

View more

간님 순덕들이 정의하는 까빠란 무엇일까요 악의적인 루머에 낄낄댄 것도 아니고 말투행동 하나씩 짚어 궁예하고 왜곡한 것도 아니에요 예전 배우덕질할때도 이번 연기 너무 좋았지만 어떤 점이 아쉽다 그래도 지금까지 보여준 것처럼 더 발전해나가는 모습이 기대된다고 적었다가 쿠사리 먹은 기억이 있거든요 공계에서 왜 아쉬운 소리하냐 안티들한테 왜 먹이 주냐고 하더라구요 이쪽 판으로 넘어와서도 같은 소리 들으니 최애 향한 애정과는 상관없이 그냥 지쳐서 놔버리고 싶어요 녤 최애는 아니지만 간님 안좋은 말 들을때마다 순덕과 까빠에 대해 더 궁금해져요

ㄲ r ㅃ r..... 저도 그것이 참 무엇인지 궁금했어요. 대체 저 단어는 왜 생겼고 사람들이 왜 누구누구들에게는 까빠라는 낙인을 찍는가에 대해서 많이 생각해 봤고 주변 사람들한테도 물어봤어요; 까빠가 대체 뭐냐고. 까면서 덕질하는 팬은 진정한 팬이 아니다- 라는 대전제 하에 안티보다 더 나쁜 존재로도 치부하던데 그 '깐다' 라는게 너무 모호하죠. 익명님 말씀 처럼 최애의 어떤 모습에 대해 아쉽다고 비판만 해도 까빠라고들 라벨링 해버리더라고요. 결국은 그냥 자기가 보기 싫은 말 하면 까빠라고 하는 것 같아요;; 사실 이거 너무 주관적인 기준이어서 어제 누군가를 까빠라고 몰아낸 사람이 오늘 다른 사람들에게 까빠라고 몰릴 수도 있는거고요. 같은 말이어도 누가 말하느냐에 따라 까빠냐 아니냐 나뉠 때도 있더라고요. 정말 각양각색이예요. 결국 그냥 보는 사람이 기분 상했으면 까빠인 거예요. 왜 자기 기분이 상한걸 가지고 남의 애정을 재단하는지 모르겠어요. 팬에게 자기 의견도 생각도 취향도 없는 무조건적인 최애쉴더가 되길 요구하는 팬덤 문화는 잘못되었다고 생각해요. 그냥 머릿수 채워서 노동만 하는 꼭두각시가 되어야 한다고 생각하는 건지... 그게 그들이 말하는 진짜 6순덕9이라면 정말 기괴하지 않나요. 21세기인데 다양성을 존중하지 않는 문화 이상합니다.
이 질문 답변을 제가 몇 번을 썼다 지웠다 하고 길게 썼다가 또 지우고 하길 반복하다가 그냥 이 정도로만 씁니다. 저를 변명하듯 쓰지 않으려 --; 나름 노력 했는데 잘 답변이 됐는지 모르겠네요...

View more

라간님 녤년 파시는군요 저두 그 둘의 조합 넘 조아합니당 흑흑 라간님 그럼 혹시 와나완 알페스 중 나름 메이저 급이라는 녜롱 판잉 잉딥 년딥 등등..?? 또 머가 잇죠 무튼 이런 씨피들에 대해선 어캐 생각하시나요? 그냥 라간님이 생각하시는 씨피들의 인상? 캐해? 같은게 궁금해요

네 저 강황 조합을 제일 조아해요. 음...... 사실 제가 평소 언급 잘 안하는 완나 친구들의 씨피 캐해석 제가 해도 될까 싶긴 한데;; 언급하신 칭구들만 이야기 하자며는
냬롱냴 ; 덩치 커서 시집 못 가는 강네 집에 데릴사위로 들어와 갖은 고생하는 옹
판잉 ; 이런 잘생김은 처음이어서 호감의 직진 해버리는 사람과 이런 잘생김은 처음이어서 어색해 하는 사람
잉딥 ; 조폭마누라에게 붙잡혀 사는 남편
년딥 ; 흑표범 새끼를 데려다가 고양인줄 알고 허허허허 키우는 황
입니다....

View more

방금 익묭님 글에 답변해주신거를 보구..ㅜㅜ 저도 대늬엟 직캠 볼 때마다 가끔 쬐끔씩 빠르게 추는 부분이 있다고 생각했거든요ㅠ 특히 짧은 시간 내에 많은 양의 춤을 소화해내야 할 때는 더 그래 보였구요 흑흑 그래도 꾸준히 연습하는게 느껴지는 것 같애요 가령 전의 곡들 최근에 춘 걸 보면 확실히 스킬이 늘고 자연스럽게 동작을 더 추가한다던지ㅠㅠ 모니터링도 열심히 하는 것 같구요 무대에 대해서는 항상 연구하고 잘하려는 욕심이 있어서 정말 좋은 거 같애요 혹 불편하시다면은 스루하셔도 괜찮습니다ㅠㅠ

긴장하면 가끔 빠르게 출 수도 있고 그렇지요. 실수 할 수도 있는거고요. 무대 경험은 춤 실력과는 또 별개인 거라. 다니엘 춤 추는것 만큼은 말씀대로 욕심 많고 열심이니까 계속 더 잘 할거라고 생각해요. 그리고 불편한 내용 하나도 없었어요 ㅋㅋ

View more

간깅 좋아하는 시 구절 하나만 알려주세요! 👀

나를 살게하는 것들과
나는 만나본 적이 없다.
임솔아 시인 님의 '여분' 이라는 시예요. 이거드 제가 많이 생각을 했어요. 저는.... 책이든 영화든 작품이라 부를 수 있는 것들 중 '가장' 좋아하는게 없어서 이런 질문 받으면 늘 생각을 많이 하곤 해요 ㅋㅋㅋ (그래서 좀 더 구체적인 카테고리를 제시해주셔야 함;) 제가 보고 가장 좋아했던 시가 아닐 수 있지만 그냥 좋아하는 시 구절 하나 알려달라 하셨으니까 고민하다가 오늘 아침에 문득 떠오른 시 구절 공유해봅니다.

View more

지금까지 했던 컨셉들 말고 다니엘이 꼭 한 번 해줬음 좋겠다 싶은 컨셉이 있나요..?!? 만약에 있다면 구체적으로 어떤건지 설명해주시면 즈ㅓ도 같이 행복회로를 돌려보고 싶슴다,,,, 라간님 말씀하시는거 넘 제스퇄 ! ㅠ ㅠ

생각을 오래 하느라 답변이 늦었슴미다..... 먀남다. ㅍ.ㅍ 기억을 쭉 되짚어 올라가면서 다니엘이 했던 컨셉들을 떠올려 봤는데 사실 1년차 치고 정말 많은 컨셉들을ㅋㅋ 해보았더라고요. 광고 모델도 하고 잡지 화보도 찍고 해서 더욱요. 음, 저는 다니엘 세련된 ㅋㅋ 21세기 청년이긴 하지만 묘하게 20세기가 어울리는 구석이 있다고 생각해서요. 약간 개그 센스도 좀 그 시절 같기도 하구 ㅋㅋㅋ 그래서 20세기말의 빈티지한 컨셉 해 봤으면 좋겠어요. 마냥... 그 시절로 돌아간듯한 거 말구요. 당연히 예쁘게 재해석한것으로요. 지큐 단독 말고 다같이 찍었던 화보에서 파란색 티셔츠 입었던 것 기억나시나요? 약간 그 느낌인데 그것 보다는 조금 더 힙스텈ㅋㅋㅋ처럼.... 90년대 미국 서부 로드 트립 중인 탕아 느낌으로다가. 뭔지 아시겠나요.

View more

다뇰이 했던 말 중 가장 기억에 남는 게 있나요? 마음을 울렸거나 생각지도 못한 말을 해서 너무 놀라거나 했던..!

음, 마음을 울렸던 말은 딱히 없어요. 인상적인 말을 다니엘이 여러 번 한 적 있고 그럴 때 마다 제가 트위터에도 쓰긴 했던 것 같은데, 저의 마음을 크게 울려서 이런 질문 주셨을 때 바로 떠올라 알려드릴 만한 그런 건 사실 없는 것 같아요. 이건 그냥 제 개인 성향일 수 있고요... 사실 특정한 메시지 보다는 그냥 말을 전달하는 방식에 좀 더 마음이 가는 것 같아요. 나름 곰곰히 생각해서 두런두런 자기 생각들을 좀 어리숙하긴 해도 솔직하게 늘어놓는 모습이 잘 드러날 때 있잖아요. 그런 모든 모습이 다 좋아요.

View more

라간님 다니엘의 춤선이나 몸 쓰는 스타일?이랑 제일 잘 맞는 종류의 춤은 어떤 춤이라고 생각하시나요!(웬만한 장르 다 평균 이상으로 가능할 거 같긴 해요!) 라간님 대추녤 네버황이랑 외출할 때마다 너무 행복해요 저...라간님도 늘 행복하세요!

다니엘은 어느 춤을 출 때나 몸 모양 자체가? 되게 예쁘다는 생각을 해요. 어떻게 해야 몸이 예쁘게 보이는지를 잘 아는 것 같아서 그걸 많이 활용하는 춤을 출 때가 좋아요. 다니엘이 데뷔 전에 커버했던 레이미다운 같은 거요. 박자 너무 쪼갠 안무는 가끔 긴장해서인지 좀 빠르게 ㅋㅋ 출 때도 있던데, 여유있게 큼직큼직 몸으로 그림 그린다 생각하고 추는 그런게 조아요. 물론... 정말 개인적 취향이고 아아아주 근소한 차이로 더 좋은 거지 다 조아해요 ㅋㅋ 겟어글리도 저의 영원한 첫사랑이구. 아, 그리고 대추녤이랑 네버황 기야워햐주셔서 고마쯤다 제가 요즘은 약간 댕댕놈과의 모험을 하느라 플모녀석들은 집에 모셔두기만 했는데 종종 또 데리고 나갈게요!! ٩(ˊᗜˋ*)و

View more

그래도 냴년은 고퀄팬픽많은편아닌가요? 준메이저(?)급이라고 생각하는데 앞에팬픽이야기하셔서 다들1당백하시는분들 계시는것같아 부러워요 저는워낙마이너파서 짤도혼자찐답니다 울면달려간다

짤도 혼자 찌는 익명님 정말 미안합니다... 강황은 온리전도 안 열린다 장편 연재작도 없다 하며 울었지만 익명님이 계셨군요... 냴년 요즘은 연성러분들 좀 바쁘신지 저의 체감상? 연성이 좀 줄었다는 느낌을 받았어요 흑흑 ㅠㅠ

View more

간깅 민연생일롤페는없는건가요 흑오늘홈쳐버린익묭 ㅠ.ㅠ 후... 강단얠책임져라

그러게요 언제 올려주려나 기다렸는데 결국 오늘 중엔 안 올라오나봐요 다같이 모여있을 때 쓰지 못한 것일가요 ㅜㅠ...... 완나들... 특히 강이 황한테 뭐라고 써주었을지 매우 기대하며 기다렸는데 ㅜㅜ

View more

간깅 이번에 씽네 엠디추천 사면 포토북200p랑 리복 운동화중에 갈등하고 있나욤? 저눈 고민돼용

익묭깅 정말 고마워요 이 질문을 남겨주지 않았더라면 ••• 나 간깅은 그 사실을 전혀 몰랏을거예요 흑흑 정보에 둔하답니다 ㅜ.ㅠ 씽네는 그래도 소모품이니까 사두면 쓰겠지 하는 맘으루다가 사서 좀 부담이 덜 한거 가타요 근데 리복 저런 운동화는... 사놓고 안 신으면 정말 돈이 아깝자나요;; 그렇다고 취향도 아닌 못생긴 신발을 억지로 신을 수도 업구 (ó﹏ò。)

View more

Next